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통일부, 北 김정은 대남발언에 "남북합의 이행의지 확고"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통일/북한

    통일부, 北 김정은 대남발언에 "남북합의 이행의지 확고"

    뉴스듣기

    "비핵화·평화정착·남북관계발전 정부입장 일관돼"
    "북미관계 조속히 재개되기를 기대"

    국회사진취재단
    통일부는 9일 "조선반도(한반도)의 평화와 군사적 안정을 보장할 데 대한 북남(남북)합의 이행에 역행하고 있다"는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8차 당 대회 사업총화보고와 관련해 "정부가 이미 누차 밝혀왔듯이 남북 합의를 이행하려는 우리의 의지는 확고하다"고 밝혔다.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북한 제8차 당 대회 관련 통일부 논평을 통해 "북한은 오늘 제8차 당 대회 사업총화보고의 주요 내용을 보도하고, 향후 주요 정책 과제와 추진 방향을 밝혔다"며,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 정착, 남북관계 발전을 추구해 나간다는 정부의 입장은 일관되어 있다"고 말했다.

    여상기 대변인은 이어 "남북이 상호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가까운 시일 내에 한반도 평화·번영의 새 출발점을 만들어 나가기를 기대 한다"고 말했다.

    여 대변인은 또 "미국의 신 행정부 출범은 북미관계 개선에 좋은 기회가 될 수 있는 만큼, 북미관계가 조속히 재개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향후 당 대회 결정서 등 후속 입장을 주시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 위원장은 오늘 보도된 사업총화보고에서 "현시점에서 남조선 당국에 이전처럼 일방적으로 선의를 보여줄 필요가 없으며 우리의 정당한 요구에 화답하는 만큼, 북남합의들을 이행하기 위해 움직이는 것만큼 상대해줘야 한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다만 "남조선 당국의 태도 여하에 따라 얼마든지 가까운 시일 안에 북남관계가 다시 3년 전 봄날과 같이 온 겨레의 염원대로 평화와 번영의 새 출발점으로 돌아갈 수도 있을 것"이라며 관계 개선의 여지는 남겼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