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중진공, 한국강소기업협회와 협력과 소통 간담회

뉴스듣기


경남

    중진공, 한국강소기업협회와 협력과 소통 간담회

    뉴스듣기

    "스마트공장 사후관리 등 신규사업 추진해 中企 혁신성장 적극 지원할 것"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17일 서울 목동 중소기업유통센터에서 (사)한국강소기업협회와의 현장소통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왼쪽 3번째부터) 나종호 강소기업협회 상임부회장, 김학도 이사장(사진=중진공 제공)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17일 (사)한국강소기업협회와의 현장소통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중진공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과 강소기업협회 회원사 대표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중소벤처기업의 위기극복과 혁신성장을 위한 정책자금, 스마트공장 구축 등의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정희국 ㈜태방파텍 대표는 "현재와 같은 경기침체 시기에는 보다 과감한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며, "중소벤처기업과 가장 가깝게 맞닿아 있는 중진공이 현장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정책들을 마련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학도 이사장은 "올해 코로나19 피해기업을 신속하게 지원하기 위해 당초 1천억원이던 긴급경영안정자금을 1조 3천억원으로 증액하고 채무상환 제도를 개선하는 등의 위기극복을 지원해왔다"며, "내년에는 스마트공장 사후관리, 규제자유특구 원스톱 지원 등 신규사업을 적극 추진해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이끌고, 지역산업 육성을 통해 한국판 뉴딜의 성공을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중진공은 디지털, 지역산업, 사회안전망 혁신을 중심으로 조직을 개편하고 현장 대응력을 강화했다. 앞으로 스마트공장, 규제자유특구 지원 등 중점과제를 적극 추진해 지역산업 발전을 선도한다는 방침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