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북

    새만금의 새로운 20년 밑그림 짠다

    뉴스듣기

    기본계획 재정비 용역 착수
    용지 구분체계, 용지별 개발 방향 재설정
    내부 연결도로 등 기반시설, 투자유치 전략 정립

    2020년 새만금 주요 사업. (사진=자료사진)
    새만금의 새로운 20년의 비전과 개발 전략을 세우기 위한 새만금 기본계획 변경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새만금개발청은 19일 "새만금 사업의 최상위 계획인 새만금 기본계획이 올해 1단계 사업 완료를 앞뒀다"며 "그동안 급변한 사회·경제적 여건과 함께 현재 새만금 상황을 반영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새만금개발청은 정부 출연연구기관인 국토연구원을 연구 수행기관으로 선정했다.

    이날 새만금개발청은 '새만금 기본계획 재정비 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어 연구과제와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우선 4차 산업혁명·인구구조 변화 등 정책 여건 변화를 반영해 새만금 사업의 기능적 역할을 재정립할 계획이다.

    '글로벌 자유무역 중심지'라는 새만금 사업 비전을 되짚어 보고, 미래수요 창출을 견인할 새만금이 새로운 역할을 모색하기 위해서다.

    또한 새만금의 6대 용지 구분체계가 전면 검토되며, 새만금 신항만·신공항, 세계 최대 규모의 재생에너지, 공공주도 매립사업 등의 추진 현황을 반영한 용지별 개발 방향이 재설정된다.

    속도감 있는 사업 추진을 위한 내부 연결도로, 상하수도 등 필수 기반시설의 설치 방안과 함께 투자 유치 전략 등에 대한 재원조달 계획도 검토된다.

    새만금개발청은 이번 연구용역 결과를 토대로 올해 말까지 기반시설·용지 체계 등에 대한 시안을 마련하고, 국민·전문가·지방자치단체·관계기관 등의 의견 수렴을 거쳐 내년 하반기에 기본계획 변경을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은 "4차 산업혁명, 인구 감소, 코로나19 등 여건 변화를 고려하는 동시에 신항만과 신공항 건설, 스마트 수변도시 등 새만금에 불어온 변화의 바람들을 온전히 담아낼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