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컷브이]"나는 여전히 통합당 후보"…제명 결정에 읍소한 김대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총선

    [노컷브이]"나는 여전히 통합당 후보"…제명 결정에 읍소한 김대호

    뉴스듣기

    3040세대와 노인 폄하 논란으로 당에서 제명된 미래통합당 서울 관악갑 김대호 후보는 8일 영등포 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기호 2번 미래통합당 후보로 선거를 완주하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10일 이내 재심을 청구하고 필요하면 가처분 신청도 하겠다"면서 "노인 폄하가 아니라 노인 공경 발언"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은 "참으려 했는데 똑같은 말실수를 했다"며 김 후보에 대해 단호한 입장을 내놨다.

    '세대 비하' 논란으로 미래통합당 윤리위원회에서 제명 조치를 받은 관악갑 김대호 후보가 8일 오전 영등포 미래통합당 당사 앞에서 입장을 밝히고 있다. 윤창원기자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