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해 폐쇄된 '광주21세기병원' 진료 재개

뉴스듣기


광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해 폐쇄된 '광주21세기병원' 진료 재개

    뉴스듣기

    이용섭 시장, 광주21세기병원 찾아 의료진·입원환자 격려

    (사진=광주시 제공)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폐쇄 조치됐던 광주21세기병원이 진료를 재개했다.

    24일 광주시에 따르면 광주21세기병원은 지난 20일 0시 격리가 해제된 이후 수차례 방역과 안전시스템을 강화한 이후 이날부터 정상 진료에 들어갔다.

    광주21세기병원은 앞서 16·18번 확진 환자가 입원했던 곳으로 지난 5일부터 입원 환자와 보호자 24명이 격리돼 생활하기도 했다.

    광주21세기병원은 의사와 간호사, 행정 등 병원 직원 18명과 군에서 파견한 의료진 12명이 헌신적인 간호와 봉사로 격리자들을 돌봤던 곳으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격리 해제 조치 이후에는 광주소방학교 생활관에 격리됐던 환자 등 19명이 재입원했다.

    이날 광주21세기병원은 찾은 이용섭 광주시장은 최민혁 원장 등 의료진과 입원 환자를 만나 격려했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에서 첫 확진자가 발생한 급박한 상황에도 병원 측에서 광주시에 협조를 잘해주고, 격리환자들을 잘 돌봐주셔서 큰 문제 없이 위기를 넘길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지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