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청도 대남병원 사망자 코로나19 '양성'…확진자 중 첫 사망(종합)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보건/의료

    청도 대남병원 사망자 코로나19 '양성'…확진자 중 첫 사망(종합)

    뉴스듣기

    장기 입원 중 폐렴 증상 보이다 19일 사망…숨진 뒤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
    보건당국 "정확한 사망원인 조사 중…코로나19 때문에 숨졌는지 아직 알 수 없어"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22명 추가 발생…국내 확진자 104명으로 급증

    (사진=연합뉴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처음으로 사망자가 발생했다.

    또 신규 코로나19 환자는 22명 추가돼 국내 환자는 100명을 넘어서면서 중국, 일본크루즈(일본 국내 환자 제외)에 이어 전 세계에서 3번째로 코로나19 환자가 많은 지역이 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0일 오후 4시 기준 경북 청도 대남병원에서 발생한 사망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역학조사 결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사망자는 65세(1957년생) 남성으로, 대남병원에 장기 입원해 있던 중 폐렴 증상을 보인 끝에 지난 19일 숨졌다.

    이후 보건당국 즉각대응팀이 대남병원 환자 및 의료진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진행했고, 이 과정에서 사망자에 대해서도 진단 검사를 진행한 결과 코로나19 양성 판정이 내려졌다.

    (사진=연합뉴스)
    다만 보건당국 관계자는 "이 남성의 정확한 사망원인에 대한 역학조사가 필요하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숨진) 첫 사망자로 아직 단정 짓기는 어렵다"면서 다른 질환으로 인해 숨졌을 가능성을 남겨뒀다.

    한편 사망자를 포함해 22명의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새로 발견돼 국내 환자가 총 104명으로 급증했다.

    이에 따라 한국은 중국(7만 4578명), 일본 크루즈(621명, 일본 국내 환자 제외)에 이어 세계에서 3번째로 많은 확진자가 발생한 지역이 됐다.

    새로 확진된 환자 22명 중 사망자 등 21명은 대구·경북 지역에 집중됐고, 나머지 1명은 서울에서 확인됐다.

    대구·경북 신규 확진자를 살펴보면 대구 이단신천지 관련자가 5명이고, 31번 환자가 입원했던 새로난한방병원 관련자도 1명 발견됐다.

    또 청도 대남병원에서는 사망자를 포함해 13명이 새로 발견됐고, 나머지 2명에 대해서는 아직 역학조사가 진행되고 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