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고노 외무상 "한국의 지소미아 종료, 극히 유감"…주일 대사 초치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제일반

    고노 외무상 "한국의 지소미아 종료, 극히 유감"…주일 대사 초치

    뉴스듣기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사진=연합뉴스)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은 22일 담화를 발표하고 한국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종료하기로 결정한 데 대해 극히 유감이라고 밝혔다.

    고노 외무상은 이날 '한국에 의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에 대해'라는 제목의 담화를 내고 "한국 정부가 협정의 종료를 결정한 것은 지역의 안전보장 환경을 완전히 오판한 대응이라고 말할 수밖에 없다"며 "극히 유감"이라고 말했다.

    그는 "한국 정부는 이번 발표 내용 중 안전보장의 문맥에서 협정(GSOMIA) 종료 결정과 일본의 수출관리 운용 수정(무역 규제 강화)을 관련지었다"며 "하지만 두 가지는 전혀 차원이 다른 문제로, 한국 측의 주장은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 한국 정부에 단호히 항의한다"고 강조했다.

    고노 외무상은 "이번 결정을 포함해 한국 측이 극히 부정적이고 비합리적인 행동을 계속하고 있어서 상당히 엄중한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며 "일본 정부는 다양한 문제에 대해 일관된 입장에 기초해 계속해서 한국 측에 현명한 대응을 강하게 요구하겠다"고 말했다.

    고노 외무상은 또 이날 오후 9시 30분쯤 남관표 주일 대사를 일본 외무성으로 불러 지소미아를 종료하기로 한 한국 정부 방침에 항의했다.

    고노 외무상이 이례적으로 야간에 남 대사를 초치(招致)한 것은 우리 정부 방침에 대한 불만을 강하게 표명하기 위한 계산된 행동으로 풀이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