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청아 '대화방 루머' 강경대응 나선다

뉴스듣기


연예 일반

    이청아 '대화방 루머' 강경대응 나선다

    뉴스듣기
    배우 이청아(사진=MBC에브리원 제공)

     

    승리·정준영 등이 불법촬영물을 공유해 온 SNS 단체 대화방 루머에 시달리는 배우 이청아가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이청아는 12일 오후 자신의 SNS에 "고마워. 하지만 걱정말아요"라며 이번 사건과의 연관설을 일축했다.

    이청아 소속사 킹스엔터테인먼트 측도 내부 논의 뒤 법적 강경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이다.

    한편 이날 귀국한 정준영은 사과문을 내고 "저에 관하여 거론되고 있는 내용들과 관련하여, 제 모든 죄를 인정한다"며 "저는 동의를 받지 않은 채 여성을 촬영하고 이를 SNS 대화방에 유포하였고, 그런 행위를 하면서도 큰 죄책감 없이 행동했다"고 전했다.

    그는 "공인으로서 지탄받아 마땅한 부도덕한 행위였고, 너무도 경솔한 행동이었다"며 "무엇보다 이 사건이 드러나면서 흉측한 진실을 맞이하게 되신 영상에 등장하는 여성분들과, 실망감과 경악을 금치 못한 사태에 분노를 느끼실 모든 분들께 무릎꿇어 사죄드린다"고 부연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