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휘인, 친부 사기설에 "교류 없는 분…해결 위해 노력할 것"

뉴스듣기


가요

    휘인, 친부 사기설에 "교류 없는 분…해결 위해 노력할 것"

    뉴스듣기
    마마무 휘인(자료사진/이한형 기자)

     

    걸그룹 마마무 멤버 휘인이 친아버지를 둘러싼 사기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2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유명 걸그룹 마** 멤버 중 한 명의 아버지가 우리 집안을 풍비박산 내놓았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의 게시자는 해당 멤버의 아버지가 자신의 아버지에게 2천만 원을 빌렸지만 갚지 않았다고 주장하며 전주 지방법원에서 받은 판결문을 공개했다.

    이후 네티즌들은 마마무 멤버 네 명 중 전주 출신인 화사와 휘인의 이름을 거론했다. 이에 글 게시자는 '화*는 아닙니다'라며 해당 멤버가 휘인임을 암시했다.

    이 글은 '빚투'(#빚too·나도 떼였다) 움직임을 타고 관심을 모았다. 최근 래퍼 마이크로닷의 부모를 둘러싼 사기 의혹이 이슈가 된 뒤 연예인의 부모에게 돈을 빌려줬다가 돌려받지 못했다는 폭로가 잇따르는 중이다.

    논란이 커지자 휘인은 이날 늦은 오후 소속사 RBW를 통해 입장문을 공개했다.

    입장문에서 휘인은 "저는 친아버지의 보살핌을 받지 못하고 자랐다"며 "친아버지는 가정에 무관심했고 가장으로서 역할도 등한시했다. 때문에 가족들은 예기치 못한 빚에 시달리는 등 가정은 늘 위태로웠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이로 인해 부모님은 2012년 이혼을 하셨지만, 어머니는 몇 개월 전까지 신용불량자로 살아야 했다"며 "이혼 후 아버지와 떨어져 살았지만 그 이전까지의 많은 피해를 어머니와 제가 감당해야 했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몇 해 전 친아버지와 마지막으로 연락했을 당시에도 저는 '어머니와 나에게 더이상 피해주는 일 없게 해달라', '서로의 삶을 살았으면 좋겠다'는 부탁을 드렸고, 그 이후 몇 차례 연락이 왔으나 받지 않았다"며 "지금까지 몇 년이 넘는 시간동안 아무 교류도 없었을 뿐 더러 연락이 오간 적도 없다"고 강조했다.

    휘인은 "현재 저는 친아버지가 어디에 사시고, 무슨 일을 하시고, 어떻게 지내시는지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다. 이런 상황 속에서 피해 사실을 접하고 당황스러운 상황이지만, 가족들과 상의해 원만히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며 "마마무 멤버들에게도 너무 미안한 마음이며, 논란이 일어나게 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아울러 소속사 RBW는 "당사 소속 아티스트 마마무 휘인 친부와 관련된 논란이 일어나게 된 것에 대해 사과의 말씀드리며, 빠른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