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연예가 화제

    JYP 박진영 "제가 아빠가 된다네요"

    뉴스듣기

    박진영(자료사진/박종민 기자)
    가수 겸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이 예비 아빠가 됐다.

    박진영은 22일 자신의 SNS를 통해 JYP의 최근 성장과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밝히며 "새로 특별한 책임을 하나 선물 받았다. 제가 아빠가 된다고 한다"고 알렸다.

    그는 "그동안 조심스러워서 말씀 못 드리다가 안정기에 접어들어 말씀드리게 됐다. 모든 게 순조로우면 내년 1월에 아기를 볼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아빠가 된다는 것이 너무나 신기하고, 실감이 하나도 안 나고, 어색하고 또 과연 좋은 아빠가 될 수 있을 지 걱정이지만 항상 그래왔듯 최선을 다해보려 한다"며 "저도 제가 아빠가 된다는 것이 이렇게 상상이 안 되는 걸 보면 여러분들은 '아빠 박진영'이 더 어색하지 않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박진영은 이날 올린 글을 통해 JYP 시가총액이 1조를 돌파한 사실을 언급하며 팬과 소속 아티스트, JYP 동료들에 대한 고마움을 표했다.

    또한 그는 "회사가 성장할수록 따르는 책임도 같이 성장한다"며 "자율근무제 및 주 52시간 이하 근무가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계속 복지 향상을 위해 연구하겠다"고 밝혔다.

    "새로 시작한 강동구와의 복지 사업을 시작으로 좀 더 폭넓은 사회환원사업을 펼쳐나가겠다"는 계획도 언급했다.

    박진영은 미국에서 제안을 받아 '믿으려고 애쓰는 것'과 '믿어져버린 것'의 차이를 주제로 한 책을 썼다는 사실도 전했다다.

    그는 "'투 이어스 투 빌리브, 세븐 이어스 투 비 본'(2 years to believe, 7 years to be born)이란 책"이라며 "지난 8년간 성경을 공부하며 깨달은 것들을 주제별로 정리해봤다. 영어본은 올해, 한국어본은 내년 초쯤 나올 수 있을것 같다"고 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