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검찰, 현직 靑수석 연관 금품로비 수사…e스포츠협회 압수수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법조

    검찰, 현직 靑수석 연관 금품로비 수사…e스포츠협회 압수수색

    뉴스듣기

    서울중앙지검 검찰 깃발. (사진=이한형 기자/자료사진)
    검찰이 현직 청와대 수석의 측근이 롯데홈쇼핑으로부터 금품을 챙긴 혐의를 잡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7일 검찰 등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1부(신봉수 부장검사)는 국회의원을 지낸 청와대 A 수석의 보좌진이 롯데홈쇼핑 측으로부터 억대 금품을 수수한 의혹을 수사하고 있다.

    검찰은 A 수석이 현역 의원이던 2015년 회장으로 있던 한국e스포츠협회에 롯데 측이 억대 후원금을 낸 사실을 확인하고 대가성 여부를 조사 중이다.

    검찰은 이날 오전 e스포츠협회 자금 유용 등 혐의로 협회 사무실과 A 수석의 비서관이었던 윤모씨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했다.

    롯데 후원금을 협회 측에서 빼돌린 정황이 검찰에 포착된 것이다.

    A 수석이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의원으로 홈쇼핑 업체 재승인과 관련해 영향을 미칠 수 있었던 위치에 있었던 만큼 검찰은 로비 가능성을 들여다보는 중이다.

    첨수1부가 지난해 롯데홈쇼핑 재승인 로비 의혹을 수사할 당시 국회의원 금품로비설 등이 나왔지만, 강현구 사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되면서 본격적인 수사에 들어가지는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