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유라, 불구속 요청…특검 "협상 대상 아냐"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사회 일반

    정유라, 불구속 요청…특검 "협상 대상 아냐"

    뉴스듣기

    덴마크에서 체포된 정유라, 영장심사 전 인터뷰중인 모습 (사진='길바닥저널리스트' 박훈규 PD 제공)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불구속 수사 조건으로 자진 귀국 의사를 전해온 최순실씨의 딸 정유라씨의 제안에 "받아들을 수 없다"며 일축했다.

    특검팀은 3일 "한국 정부는 (정씨의 제안에 대해) 거부하고 긴급구속인도청구를 원하여 30일 구속기간이 연장된 상태"라며 "정식인도청구를 통해 송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검팀은 정씨가 구금된 점을 고려해 자진귀국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특검팀은 전날 외교부가 덴마크 현지 영사 면담 결과를 전해오자 구속여부는 수사팀이 범죄 혐의, 수사 진전 상황 등에 따라 판단할 사안으로 수사 대상자와 협상할 문제가 아니라는 방침을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 덴마크 법원은 한국 정부로부터 긴급구속인도청구 요청을 받아 정씨에 대해 이달 30일까지 구금 기간을 연장했다.

    특검은 정씨에 대해 업무방해 등 혐의로 최근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기소중지·지명수배하고 인터폴에 '적색수배' 발령을 요청한 상태다. 외교부를 통한 여권 무효화 절차도 진행중이다.

    이에 따라 인터폴 적색수배가 곧 발령되고 정씨가 인신보호 청구 등 이에 저항하는 별도의 법적 절차를 밟지 않으면 덴마크 사법당국이 정씨를 국내로 돌려보내는 절차를 밟게 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