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새누리 탈당 남경필·김용태 "국회는 朴 대통령 탄핵하라"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새누리 탈당 남경필·김용태 "국회는 朴 대통령 탄핵하라"

    뉴스듣기

    "대통령 탄핵 의결과 자진 사퇴는 엄연히 달라"

    새누리당을 탈당한 남경필 경기지사(우측)와 김용태 의원. (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새누리당을 탈당한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김용태 의원은 1일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 무산과 관련해 "탄핵이 법치에 기초한 질서 있는 퇴진"이라며 "국회는 탄핵부터 먼저 하라"고 촉구했다.

    남 지사는 이날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새누리당이 당론으로 채택한 '4월 퇴진'은 옳지도 않고 믿을 수도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3차 담화에서도 대통령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았다"며 "검찰 수사에 성실히 응하겠다는 약속도 저버렸듯이 그때 가서 퇴진을 거부하면 어떻게 할 것이냐"고 지적했다.

    이어 "여야는 국민의 요구 앞에 정치적 계산을 거둬야 한다"며 "특히 문재인 전 대표와 민주당은 빤히 보는 얕은 수를 그만 쓰고 가슴으로 국가를 걱정하라"고 지적했다.

    김용태 의원도 SNS에 "마지막 궁지에 몰린 대통령이 살아보고자 던진 말 한 마디에 국회가 헌법을 저버리고 우왕좌왕한다는 것은 대한민국이 부끄러운 일이라고 생각한다는 말을 국회에 하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대통령에 대한 탄핵 의결과 대통령의 자진 사퇴는 엄연히 다르다"며 "대통령이 자진 사퇴하든 안 하든 국회는 헌법이 부여한 의무를 헌법 절차에 따라 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