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 야권,"대통령 탈당·거국 중립내각 구성" 촉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부산 야권,"대통령 탈당·거국 중립내각 구성" 촉구

    뉴스듣기

    국민의당과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이 3일 '최순실게이트'와 관련해 박근혜 대통령의 새누리당 탈당과 거국중립내각 구성 등을 촉구했다.

    국민의당 부산시당은 이날 오후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긴급기자회견을 갖고 "최순실은 박 대통령의 비호 하에 대한민국의 정책, 예산, 인사, 안보를 농단했다"고 주장했다.

    국민의당은 "하지만 대통령은 진심어린 사과와 고백을 하지 않고 사건을 축소, 은폐하고, 그 어떤 책임도 지려하지 않고있다"고 밝혔다.

    국민의 당은 이에 따라 "박근혜 대통령은 헌법파괴, 국정농단 사건에 대해 국민 앞에 진실을 밝히고, 탈당과 거국중립내각 구성 등 야당의 요구에 즉각 응할 것을 촉구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 같은 국민의당 요구가 수용되지 않으면 박근혜 대통령은 불명예스러운 퇴진에 직면할 수밖에 없음을 천명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은 4일 오후 해운대 아르피나 유스호스텔에서 '최순실 게이트 진상규명을 위한 규탄집회'를 개최한다.

    더민주 부산지역 국회의원과 표창원 의원, 일반 당원 등 400여명은 이날 규탄대회에서 비선 실세의 국정 농단을 초래한 대통령에 대한 직접 조사를 촉구할 예정이다.

    규탄대회 이후에는 표 의원과 김기식 전 의원이 강사로 나서 각각 '정의로운 대한민국, 그리고 정권교체', '부정청탁 방지법'을 주제로 강연한다.

    더민주는 인터넷 홈페이지에 '최순실 게이트 신고센터'를 설치하고 비리에 연루된 인사와 사건을 제보받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