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스타항공, 후쿠오카 정기편 취항…일본 5개 노선 운항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제정책

    이스타항공, 후쿠오카 정기편 취항…일본 5개 노선 운항

    뉴스듣기

    7월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이스타항공 카운터 앞에서 김정식 이스타항공 대표가 인천-후쿠오카 편 운항승무원들에게 축하의 꽃다발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이스타항공 제공)
    이스타항공은 20일부터 인천~후쿠오카 노선을 주 7회 매일 운항한다고 밝혔다.

    이번 후쿠오카 취항으로 이스타항공은 2011년 7월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최초로 인천~나리타 정기노선 취항에 이어 2012년 3월 인천~오사카, 2015년 10월 부산~오사카, 인천~오키나와 노선 취항에 이어 총 5곳의 일본 정기노선을 운영하게 됐다.

    후쿠오카 첫 탑승편은 95% 탑승률을 보였으며, 첫 취항 기념으로 후쿠오카행 모든 탑승객에게 일본 전통과자와 이스타항공 기념품을 제공하고 객실승무원들이 참여한 기내이벤트를 통해 다양한 경품도 함께 제공했다.

    이스타항공 인천~후쿠오카 노선은 티웨이항공과 함께 공동운항(코드셰어) 판매하는 노선으로 고객들이 원하는 시간대를 폭넓게 선택해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두 항공사의 공동운항 노선은 김포~송산, 인천~오사카, 인천~오키나와, 인천~후쿠오카 등 4개 노선으로 확대됐다.

    일본 규슈(九州) 후쿠오카현(縣) 북서부에 있는 후쿠오카는 규슈지역의 정치·경제·문화의 중추적 도시로 오호리공원, 베이사이드 플레이스, 쇼핑몰 중심가인 텐진, 유후인 온천마을 등 다양한 볼거리가 있어 많은 한국관광객들이 찾는 곳이다.

    이스타항공은 상반기 4대의 항공기를 도입해 총 17대의 항공기를 운영하면서 전체 20개 국제선 정기노선, 4개 국내노선과 양양공항 등 지방공항을 통한 다수의 중국 부정기편을 운항하고 있다.

    지난 2009년 1월 첫 취항한 이스타항공은 누적탑승객 수가 1700만 명을 넘어섰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일본 신규노선 확대로 고객들의 일본여행 선택권이 한층 넓어졌다"며 "고객들의 니즈(요구)에 맞추어 지속적으로 국제선 노선을 확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네이버채널 구독 이벤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