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8월 수입차 판매, 한달 전보다 줄었다

뉴스듣기


자동차

    8월 수입차 판매, 한달 전보다 줄었다

    뉴스듣기

    BMW가 부동의 1위 차지, 배기량별로는 2천cc 미만 수입차가 대세

     

    한국 수입자동차협회는 4일, 8월 수입차 등록이 1만 3,977대로 7월보다 6.5% 감소했다고 밝혔다.

    8월 수입차 등록은 지난해 같은 달 보다는 32.2%가 늘었고 올해 들어 지금까지 팔린 외제차는 10만 3,417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3.7% 증가했다.

    BMW가 3,405대로 부동의 1위를 차지했고 폭스바겐이 2,493대로 2위 자리를 지켰다.

    벤츠는 1,929대로 3위를 유지했지만 아우디가 1,857대를 팔면서 바싹 따라 붙었다.

    이어 미국차 포드와, 독일차 미니, 토요타의 렉서스와 혼다가 뒤를 이었다.

    그 뒤로는 크라이슬러와 랜드로버, 닛산, 푸조, 볼보, 시트로엥 등으로 판매순위가 기록됐다.

    배기량별로는 2천cc 미만이 8,311대로 59.5%를 차지했고 3천cc 미만은 28.9%, 4천cc 미만은 9.8%를 차지했다.{RELNEWS:right}

    전체 외제차 판매량의 63.2%는 개인이 구매한 것이고 법인이 회사이름으로 산 차량의 비중은 36.8%였다.

    지난달 가장 많이 팔린 모델은 BMW의 520d로 1위 자리를 굳건하게 지켰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