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직장인 5명 중 4명 '스마트폰 중독'…30대가 심각

뉴스듣기


취업/직장인

    직장인 5명 중 4명 '스마트폰 중독'…30대가 심각

    뉴스듣기
    (송은석 기자/자료사진)

     

    직장인 5명 중 4명은 스마트폰에 중독된 것으로 조사되었다.

    취업포털 서비스 히든챔피언이 직장인 654명을 대상으로 한국기술개발원이 제시한 ‘스마트폰 중독자가 진단법’에 따른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80.1%에 달하는 직장인이 ‘스마트폰 중독’ 위험군 이상 등급에 속하는 것으로 집계되었다.

    해당 항목 개수가 1~2개인 경우는 ‘양호’, 3~4개 ‘위험군’, 5~7개 ‘스마트폰 중독 의심’, 8개 이상 ‘스마트폰 중독 확실’로 판단되는 자가진단법에서 우리나라 직장인의 평균 개수는 ‘4.6개’였다.{RELNEWS:right}

    ‘5개’라는 응답자가 19.6%로 가장 많았으며, ‘10개 모두’라고 응답한 직장인도 2.7%였다.

    특히 20대의 해당 항목 개수 평균은 ‘4.8개’, 30대 ‘5.2개’, 40대는 ‘3.9개’로 나타나, 20대보다 30대 직장인의 스마트폰 중독 수준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직장인의 26.2%는 스마트폰 중독의 부작용으로 ‘집중력 감소’를 겪고 있다고 응답했으며, 이어 ‘목 결림’(23.6%), ‘수면장애’(18.3%), ‘손가락/손목 저림’(17.7%), ‘디지털 치매’(7.8%)의 부작용을 경험했다고 토로했다.

    그러나 스마트폰 중독을 피하기 위한 노력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과반수가 넘는 ‘52.7%’가 ‘노력을 하고 있지 않다’고 응답해 중독을 막기 위한 인식 개선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