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형마트 휴무 전통시장 10-40% 매출 증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대형마트 휴무 전통시장 10-40% 매출 증가

    뉴스듣기

    대형마트 등의 의무휴무가 중소상인의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전주시가 대형마트 등의 의무휴무에 따른 지역상권 변화를 조사했다.

    전통시장은 상인회 자체 조사를 중형슈퍼는 10개 점포를 소형슈퍼는 5개 점포를 대상으로 매출 변화 평균치를 계산했다.

    그 결과 전통시장은 SSM만 휴무했을 때 5-15%이던 매출증대가 대형마트까지 전면 휴무하자 10-40%로 올랐다.

    시장별로는 신중앙시장과 모래내시장의 매출증가가 다른 시장보다 높았다.

    동네 슈퍼는 중형슈퍼의 경우 SSM 휴무 시 10-15%의 매출증가가 있었고 대형마트까지 쉬자 35-40%로 매출이 뛰었다.

    소형슈퍼도 대형마트 휴무시 25-35%의 매출 증가가 나타나 대형마트 등의 의무휴무가 중소상인 매출증가에 도움이 됐음을 보여주고 있다.

    또 매출 증대는 휴무주간 특판행사 등의 자구노력을 벌인 점포일수록 높았다.

    전주시는 대형마트 등의 의무휴무가 지역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지속해서 모니터링하고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지속적인 대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