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삼성전자, 아이폰4S 판매금지 가처분 신청할 듯

뉴스듣기


IT/과학

    삼성전자, 아이폰4S 판매금지 가처분 신청할 듯

    뉴스듣기

    "그동안 강력 대응하겠다고 계속 얘기해왔다"

    1

     

    삼성전자가 아이폰4의 후속모델인 아이폰4S에 대해 해외 법원에 판매금지 가처분 신청을 하는 방안을 검토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그룹 이인용 커뮤니케이션 팀장은 5일 수요사장단 회의 이후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아이폰 4S에 대한 판매금지 가처분 신청 여부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조금만 기다려 달라. 오래 기다리지 않아도 될 듯하다"고 말했다.

    이 팀장은 신청여부에 대해서는 확답하지 않았지만, 그 동안 삼성이 취해온 입장을 종합해보면, 조만간 판매금지 가처분 신청을 하기로 한 것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의 또 다른 관계자는 "그동안 강력 대응하겠다고 계속 얘기해왔고, 판매금지 가처분 신청을 검토하고 있는 것은 맞다"고 밝혔다.[BestNocut_R]

    앞서, 이재용 삼성전자 사장은 지난달 29일 "(아이폰 5가 나오는) 4일 재밌는 일이 벌어질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애플은 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플 본사에서 신제품 설명회를 갖고 ''아이폰4S''를 전격 공개했다.

    아이폰4S는 아이폰4보다 그래픽 처리속도가 7배 빠르며, 카메라 화질은 800만 화소로 업그레이드 됐고, 사람의 목소리로 조작할 수 있는 ''음성 제어'' 기능이 추가됐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