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안철수, 서울시장 꿈 버리자 대권후보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일반

    안철수, 서울시장 꿈 버리자 대권후보로…

    뉴스듣기

    박원순 변호사로 단일화

    1
    박원순 변호사와 안철수 교수간 전격적인 단일화는 두 사람 모두에게 긍정적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보인다.

    지지율 50%에 이르는 안철수 교수가 지지율 5%에 불과한 박원순 변호사에게 양보하고 서울시장 출마의 꿈을 접은 것은 상식을 뒤집는 ''아름다운 양보''로 비춰질 수 있다.

    일단 낮은 지지율을 보였던 박원순 변호사의 지지율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안 교수가 박 변호사에 대해 "우리사회를 위해 헌신하면서 시민사회운동의 새로운 꽃을 피운 분으로 누구보다도 서울시장직을 잘 수행할 아름다운 분"이라며 지지를 선언했다.

    안 교수에 대한 높은 지지율이 모두 박 변호사 쪽으로 흡수될 가능성은 높지 않지만 박 변호사의 인지도와 지지도를 높이는데 결정적 요인이 될 것으로 보인다.

    박 변호사가 앞으로 공식 출마회견과 시민사회단체의 지원 등을 바탕으로 본격적으로 활동을 시작하면 지지율의 상승세가 눈에 띌 것으로 보인다.

    비록 시장 출마의 꿈은 접었지만 안철수 신드롬이 지속될 가능성도 크다.

    출마를 선언하지도 않았는데도 각종 여론조사 결과 여야 정치권의 어떤 후보와 맞붙더라도 두배 이상의 높은 지지율을 보였던 안 교수가 기꺼이 이를 양보함으로써 안철수의 주가는 더욱 치솟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안 교수는 이번 일로 사실상 대선후보군에 올랐다는 것이 정치평론가들의 분석이다.

    더 클릭!



    안 교수가 정치권에 들어올 수 있다는 가능성을 열어둔 만큼 서울시장 출마는 포기했지만 본인의 의사와는 관계없이 대선 후보군에 꾸준히 거론될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 대권주자의 지지도를 묻는 여론 조사에서 안철수를 대입시킨 조사가 이뤄지면 박근혜 독주에도 제동이 걸릴 가능성도 높다.

    이렇게 되면 내년의 대선 구도 자체가 크게 흔들릴 것으로 예상된다.

    안철수 교수의 서울시장 불출마에도 불구하고 안철수 돌풍은 이제부터가 시작일지도 모른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