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최문순 "해군 ''천안함 언론제소'' 자진취하 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최문순 "해군 ''천안함 언론제소'' 자진취하 왜?"

    뉴스듣기

    "언론사 압박 후 목적달성되자 중재 신청 최소한 것으로 풀이"

    sss
    해군이 천안함 사건 당시 각종 의혹을 보도한 언론사에 대해 무더기 정정보도 신청을 했다가 슬그머니 ''자진 취하''한 것으로 드러났다.

    민주당 최문순 의원은 10일 언론중재위로부터 제출받은 ''천안함 사건 관련 조정 신청 현황 및 결과''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최 의원은 그 배경에 대해 "민관합동조사단의 중간 발표를 앞두고 더 이상 의혹이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해 언론사를 압박했다 목적이 달성되자 중재 신청을 취소한 것으로 풀이된다"고 주장했다.

    최 의원에 따르면 해군본부는 지난 5월11일 경향신문, 동아일보, 조선일보, 한겨레신문 등 8개 신문사를 상대로 정정보도를 신청했다.

    정정보도 신청 이유는 ▲천안함 사건 당시 해군이 위기대응 매뉴얼이 없어 신속 대응이 늦었다 ▲천안함 침몰 당시 해군이 해경의 현장 접근에 제동을 거는 등 실랑이가 있었다 ▲천안함 침몰과 관련한 중요 사실들에 대해 해군의 의도적인 왜곡, 은폐 의혹이 있다 등이었다.

    최 의원은 "언론은 사회적 의혹이 일고 있는 사건에 대해 진실에 접근하기 위한 목적에서 얼마든지 의혹을 제기할 수 있고, 국가는 이에 성실히 대답해 주어야 할 의무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번 처리 결과에서 보여지 듯 ''입부터 막고 보자''는 식으로 언론중재제도를 악의적으로 활용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