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한민국 대표 여름축제 '2024 대구치맥페스티벌' 7월 3일 개막



대구

    대한민국 대표 여름축제 '2024 대구치맥페스티벌' 7월 3일 개막

    지난해 대구치맥페스티벌 개막식 모습. 대구시 제공지난해 대구치맥페스티벌 개막식 모습. 대구시 제공
    대한민국 대표 여름축제 '2024 대구치맥페스티벌'이 다음 달 3일부터 7일까지 닷새간 두류공원과 평화시장, 두류 젊음의 거리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축제는 It's Summer! Let's CHIMAC'이라는 슬로건으로 2.28 광장을 메인 무대로 활용한다.

    또,잔디광장 전면부에 쏠린 무대 위치를 중앙으로 옮겨 잔디광장과 피크닉 광장 양쪽에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개방형 스테이지' 무대로 꾸몄다.

    2년 연속 매진 행렬을 이어간 '프리미엄 치맥 라운지'는 좌석 수를 960석에서 천500석으로 늘리고 비가 올때를 대비해 천막을 제공한다.

    코오롱 야외음악당은 '치맥 선셋 가든'으로 꾸며지고 관광정보센터 주변 공간은 '치맥 핫썸머 디스코 포차'로 업그레이드된다.
     
    치맥페스티벌의 얼굴인 축제장 입구는 축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축제 웰컴 안내소'를 신설하고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힙합부터 트로트, 록 등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을 초청할 계획이다.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는 '대구로'와 연계한 서비스도 강화해 '대구로' 앱을 통한 픽업 주문을 활용할 경우, 무더위 속에서 줄을 서지 않고도 치킨을 주문·수령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치맥프리미엄 라운지를 예약한 관람객에게는 픽업 주문 1만 원 할인쿠폰, 일반 관람객에게는 5천 원 할인쿠폰을 지원해 축제장을 찾은 관람객이 부담 없이 축제를 즐길 수 있게 했다.

    전국 곳곳에서 찾아오는 축제 참가자들이 더욱 부담 없이 찾아올 수 있도록 KTX 연계 상품도 선보이고 외국인 관광객을 위해서는 잔디광장에 '글로벌 예약 식음존'을 신설해 외국인 관광객들이 치맥페스티벌에 몰입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안중곤 대구시 경제국장은 "지난해 대구치맥페스티벌만의 정체성 확립에 주력했다면, 올해는 이를 더욱 강화하고 내실을 다져 축제에 참가하는 누구나 몰입할 수 있는 콘텐츠 개발을 위해 노력했다. 대구치맥페스티벌이 대구에서 시작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축제로 위상을 떨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다시 여름 축제로 돌아온 치맥페스티벌을 찾는 모든 관람객들에게 무더위를 잊은 채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