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네타냐후 '정적' 간츠, 전시 내각 탈퇴…"총리가 승리 막아"

국제일반

    네타냐후 '정적' 간츠, 전시 내각 탈퇴…"총리가 승리 막아"

    간츠 "진정한 승리, 네타냐후가 막고 있다"
    강경 일변도 네타냐후 정부에 상당한 타격

    간츠, 이스라엘 전시내각 탈퇴 기자회견. 연합뉴스간츠, 이스라엘 전시내각 탈퇴 기자회견. 연합뉴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의 정적인 베니 간츠 국가통합당 대표가 전시 각료에서 사임했다. 간츠 대표의 전시 내각 이탈은 초강경 정책을 고수해온 네타냐후 정부에 상당한 타격이 될 것으로 보인다.
     
    9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간츠 대표는 기자회견을 통해 "우리가 진정한 승리로 나아가는 것을 네타냐후 총리가 막고 있다"면서 "오늘 무거운 마음으로 비상 정부를 떠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간츠 대표는 "우리 국민을 분열시키지 말라"며 네타냐후 총리에게 새 정부 구성을 위한 조기 총선을 실시하라고 압박했다.
     
    간츠 대표는 네타냐후 총리의 정적이지만 지난해 10월 하마스의 기습공격으로 전쟁이 시작되자 전시 국민통합을 지지한다는 뜻에서 연정 참여를 선언하고 전시 내각 각료로 활동해왔다.
     
    그러나 뚜렷한 목표와 청사진 없이 전쟁을 이어가며 가자지구 라파 지상전 확대와 구호 축소 등을 결정한 네타냐후 총리에게 종종 반기를 들었다.
     
    그러다 그는 지난달 네타냐후 총리가 가자지구 전후 계획을 이달 8일까지 수립하지 않으면 전시내각에서 탈퇴하겠다고 최후통첩을 날렸다.
     
    이에 따라 간츠 대표는 8일에 전시내각 탈퇴를 발표하려 했으나 이스라엘군이 인질 4명을 가자지구에서 구출하면서 발표 일정을 하루 미뤘다.
     
    간츠 대표는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에 8개월 넘게 억류된 인질들에 대해 "인질 가족들에게 용서를 구하고 싶다"며 "내게도 책임이 있다"고 말했다.
     
    간츠 대표와 같은 국가통합당 소속이자 이스라엘 전시 내각에 투표권이 없는 옵서버로 참여해온 가디 아이젠코트 의원과 칠리 트로퍼 의원도 네타냐후 총리에게 사직서를 냈다.
     
    네타냐후 총리는 간츠 대표의 전시 내각 이탈 발표 직후 소셜미디어에 "이스라엘은 여러 전선에 걸쳐 실존이 걸린 전쟁을 벌이는 중"이라면서 "지금은 포기할 때가 아니고 힘을 합쳐야 할 때"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승리하고 전쟁의 모든 목표, 특히 모든 인질의 석방과 하마스 제거를 완수할 때까지 계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지 매체는 네타냐후 총리는 간츠 대표 이탈 이후 전시내각을 해체하고 기존 안보 내각에서 중대 사안을 결정한 후 일반 국무회의에서 추인하는 종전의 의사결정 방식을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