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에이티즈, 코첼라 화려한 데뷔…밴드 라이브로 현장 달궜다

연예가 화제

    에이티즈, 코첼라 화려한 데뷔…밴드 라이브로 현장 달궜다

    그룹 에이티즈가 지난 12일(현지 시간) 미국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에 출연했다. 에이티즈 공식 트위터그룹 에이티즈가 지난 12일(현지 시간) 미국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에 출연했다. 에이티즈 공식 트위터그룹 에이티즈(ATEEZ)가 미국 '코첼라'에 성공적으로 데뷔했다. K팝 보이그룹이 코첼라에서 무대를 펼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에이티즈는 12일(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오의 코첼라 밸리에서 열린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Coachella Valley Music and Arts Festival, 이하 '코첼라') 첫 공연을 마쳤다.

    '세이 마이 네임'(Say My Name)으로 무대를 시작한 에이티즈는 '할라 할라'(HALA HALA) '게릴라'(Guerrilla)(Flag Ver.) '미친 폼'(Crazy Form) '바운시'(BOUNCY)(K-HOT CHILLI PEPPERS) 등 에이티즈만의 정체성이 가득 담긴 곡을 무대에 올렸다. '바운시'의 하이라이트인 기차놀이와 림보 연상 안무에서 관객 호응이 유독 컸다는 게 소속사 설명이다.

    특히 '멋'(The Real)(흥 : 興 Ver.) 무대는 한국의 전통적인 아름다움을 강조해 눈길을 끌었다. 사신(청룡·백호·주작·현무)이 새겨진 깃발 등의 오브제는 물론, 화려한 자개 무늬로 이루어진 LED 영상이 등장했다.

    전통 민속놀이 '강강술래'를 안무에 녹여 황홀한 볼거리를 선사하는가 하면, 국가 무형문화재인 봉산탈춤 보존회 팀을 섭외해 사자탈의 신명 나는 춤판을 벌였다.

    에이티즈가 '멋' 무대를 선보이는 모습. KQ엔터테인먼트 제공에이티즈가 '멋' 무대를 선보이는 모습. KQ엔터테인먼트 제공마지막 곡은 '원더랜드'(WONDERLAND)(Symphony No.9 "From The Wonderland")였다. 크라켄을 형상화한 대형 ABR(Aero Balloon Robot)로 장대한 규모를 자랑했는데, 멤버 성화가 검을 휘두르자 크라켄이 힘없이 쓰러지는 등 세계관을 아우르는 스토리텔링으로 흥미를 돋웠다.  

    한 시간가량 진행한 코첼라 무대에서 에이티즈는 풀 밴드 연주에 맞춰 시원한 라이브를 선보였다. 그동안 월드 투어를 거치며 다진 탄탄한 실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에이티즈는 신인 시절부터 뛰어난 라이브와 퍼포먼스 실력으로 '공연 강자'로 평가받고 있다.

    에이티즈는 "우리 무대를 보고 즐거워하고, 노래를 함께 따라 부르는 모습을 보고 큰 감동을 받았다. 에이티즈를 보러 와줘서 너무 고맙고, 무엇보다 우리 에이티니(공식 팬덤명) 제일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공연을 마치고 난 후에는 라이브 방송을 진행해 "에이티니가 열심히 응원해 준 덕분에 잘 끝낼 수 있었다. 무대 위에서 관객석을 바라보니 너무 아름다웠다. 에이티니가 우리를 보고 있다고 생각하니 텐션이 올라갔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열심히 준비해서 더 즐길 수 있는 무대 보여드리겠다. 에이티니 덕분에 좋은 경험을 했다. 다음 주 무대도 기대해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당부했다.

    에이티즈는 오는 19일 코첼라 두 번째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