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스포츠일반

    김장우, 아시아실내육상선수권 세단뛰기 16m37 은메달

    김장우의 은메달 세리머니. 대한육상연맹 제공김장우의 은메달 세리머니. 대한육상연맹 제공김장우(국군체육부대)가 아시아실내육상선수권대회 세단뛰기 은메달을 땄다.

    김장우는 19일(현지시간) 이란 테헤란에서 열린 2024년 제11회 아시아실내육상선수권대회 남자 세단뛰기 결선에서 16m37을 뛰어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금메달은 16m74를 뛴 쑤원(중국), 동메달은 16m18를 기록한 이반 데니소프(우즈베키스탄)이 가져갔다.

    이번 대회 한국 육상의 유일한 메달이다.

    김장우는 대한육상연맹을 통해 "지난해 아시아육상선수권대회 동메달에 이어 올해 첫 출전한 실내육상대회에서 은메달을 획득해서 무척 기쁘다"면서 "다가오는 파리 올림픽 출전권 획득과 개인 기록(16m78) 경신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장우와 함께 출전한 지난 대회 동메달리스트 유규민(익산시청)은 15m64 6위에 그쳤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