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잘 키울게요?' 유기묘 24마리 분양 받은 20대 알고보니



울산

    '잘 키울게요?' 유기묘 24마리 분양 받은 20대 알고보니

    울산북부경찰서, 동물보호법위반 20대 불구속 입건
    쓰레기봉투에 사체 담아 버리거나 고속도로 외곽 은폐

    위 사진은 아래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스마트이미지 제공위 사진은 아래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스마트이미지 제공
    유기묘 수십 마리를 입양한 뒤 살상해 사체를 은폐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울산북부경찰서는 동물보호법위반 혐의로 20대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6일 밝혔다.
     
    A씨는 지난 5월부터 8월까지 인터넷 카페 등에서 무료로 길고양이 24마리를 분양 받았다.

    A씨는 이들 고양이를 죽인 뒤,  쓰레기봉투에 담아 버리거나 사체를 고속도로 외곽에 은폐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고양이 분양자들은 A씨가 고양이 상태를 묻는 질문을 피하거나 아예 연락을 끊은 것을 이상하게 여겨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이 분양자들과 함께 A씨 집을 방문 조사하면서 만행이 드러났다.

    A씨는 자신의 컴퓨터에 3개월 간 범행일지를 기록했으며, 16명으로부터 고양이 24마리를 분양 받았다.

    A씨는 부동산 투자 실패로 인한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 이 같은 짓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