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연경, 건재 과시' 흥국생명, 日 JT마블러스와 평가전



배구

    '김연경, 건재 과시' 흥국생명, 日 JT마블러스와 평가전

    일본 전지훈련에서 JT마블러스와 평가전을 치른 흥국생명 김연경. 흥국생명일본 전지훈련에서 JT마블러스와 평가전을 치른 흥국생명 김연경. 흥국생명
    프로배구 여자부 흥국생명이 전지 훈련에서 일본 팀과 평가전에서 전력을 점검했다.

    흥국생명은 16일 일본 효고현 니시노미야시에서 열린 JT마블러스와 평가전에서 세트 스코어 1 대 2로 졌다. 개막을 4주 앞둔 만큼 전날과 달리 김연경과 김수지, 베테랑 듀오를 기용했다.

    김연경이 팀 최다 18점으로 공격을 이끌었고, 김미연이 12점으로 뒤를 받쳤다. 이번 전지 훈련에서 처음 경기에 나선 김수지는 5점으로 예열을 마쳤다.

    다만 이날 평가전은 상대가 정상적인 전력으로 나서지 못했다. 이날 JT마블러스는 국가대표 차출 등 선수 부족으로 남자 코치 2명이 경기에 나섰다.

    흥국생명 마르첼로 아본단자 감독은 경기 후 김연경, 김수지의 활약에 흐뭇한 표정을 지었다. 아본단자 감독은 "본격적으로 둘이 호흡을 맞춘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둘다 경험도 많고 테크닉, 정신력이 뛰어나기 때문에 어린 선수들이게 좋은 영향을 줄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남은 전지 훈련 기간 중점을 둘 부분에 대해선 "세터와 공격수의 높이나 속도 등 호흡을 맞추는 데 집중할 것이고, 블로킹, 공격, 리시브 등 모든 부분 부분에서  선수들이 얼마나 안정적으로 버틸 수 있는지 실전처럼 훈련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흥국생명은 오는 19일 JT와 연습경기를 한 차례 더 치르고, 20일 귀국한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