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최신 기술 한자리에…경남 '조선해양 컨퍼런스' 개막



경남

    최신 기술 한자리에…경남 '조선해양 컨퍼런스' 개막

    11개 세션 54개 주제발표 진행

    스마트 그린에너지 조선해양 컨퍼런스 개막식. 경남도청 제공 스마트 그린에너지 조선해양 컨퍼런스 개막식. 경남도청 제공 
    경상남도는 '2023 스마트 그린에너지 조선해양 컨퍼런스'가 14일부터 이틀 동안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2018년부터 시작한 컨퍼런스는 올해로 6회째다. '친환경 미래를 향한 탈탄소와 디지털화'라는 주제로 열렸다.

    컨퍼런스는 미래 에너지, 액화천연가스(LNG), 스마트분야 등 3개 트랙으로 11개 세션과 54개의 주제 발표로 구성됐다. 조선소·기자재업체 등 1300여 명이 참석했다.
     
    탈탄소의 핵심 이정표가 될 해양환경보호위원회(MEPC) 80차 결과·업계 대응 방안, 해운물류 전망과 물류 규제 이슈 관련 최신 동향, 정부·선사·조선소·해양금융 분야 대표들이 자리해 의견을 개진하는 리더스 서밋, 스마트 분야 최고 전문가와 함께하는 디지털 전환 핵심 동향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도는 컨퍼런스에서 논의된 최신 기술 정보를 신규 정책 사업 발굴과 국가 정책 반영에 활용할 계획이다.

    경남도 김병규 경제부지사는 "조선해양 컨퍼런스는 조선해양 산업의 최신 트렌드에 대한 방향성 제시와 스마트 친환경 기술에 대한 정보를 교류하는 기회의 장"이라며 "경남도는 세계 1등 조선산업의 초격차 경쟁력 확보와 지속가능한 성장과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