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방송

    '킹더랜드' 윤아×이준호 10㎝ 남겨둔 로맨스 텐션

    앤피오엔터테인먼트, 바이포엠스튜디오, SLL 제공앤피오엔터테인먼트, 바이포엠스튜디오, SLL 제공'킹더랜드' 속 이준호와 임윤아의 로맨스 텐션이 한층 높아진다.

    9일 방송되는 JTBC 토일드라마 '킹더랜드' 8회에서는 마음의 문을 연 구원(이준호)과 천사랑(임윤아)이 서로를 향해 직진하면서 관계가 급물살을 타기 시작한다.
     
    지난 7회에서는 서로의 진심을 마주한 구원과 천사랑이 마침내 같은 속도로 다가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비록 두 사람 사이에 갑작스러운 사랑의 라이벌이 나타나기도 했지만 이제 구원과 천사랑은 서로에게 스며 들어가고 있는 상황.

    함께 일을 하고 손님을 맞이하는 동안에도 이들은 서로에게 진심으로 웃어주며 달달한 기류를 내보였다. 이에 후진 없는 직진을 시작한 구원과 천사랑의 인연이 깊게 이어질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구원과 천사랑이 미묘한 긴장감이 서린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숨결이 느껴질 만큼 가까이 맞닿은 두 사람 사이에는 아슬아슬한 기류가 맴돈다.
     
    또한 구원과 천사랑의 머리 위로 쏟아지는 빗방울이 두 사람 사이의 로맨틱한 무드를 더한다. 앞서 구원이 홀로 비를 맞던 천사랑에게 든든한 우산이 되어줬던 것처럼 두 사람의 분위기가 설렘을 자아낸다. 주변을 감싼 감미로운 공기가 두 사람의 마음에 어떤 감상을 불러일으킬지 '킹더랜드' 8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토일드라마 '킹더랜드' 8회는 오늘(9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