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건/사고

    마약 투약 혐의 유아인, '2종 추가' 검찰 송치

    기존 대마·프로포폴·코카인·케타민·졸피뎀
    미다졸람·알프라졸람 추가해 최소 7종 마약 투약

    배우 유아인. 연합뉴스배우 유아인. 연합뉴스
    배우 유아인(본명 엄홍식)씨가 기존에 알려진 것보다 최소 2종 더 많은 마약류를 투약한 정황이 경찰에 포착됐다.

    9일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7종 이상의 마약을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 등)로 유씨를 이날 오전 검찰에 불구속 송치됐다.

    유씨는 기존 대마·프로포폴·코카인·케타민·졸피뎀 등 마약류 5종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었는데, 이외에도 향정신성의약품인 '미다졸람'과 '알프라졸람'을 투약한 혐의도 추가됐다.

    경찰은 의료기록을 확인하면서 이같은 추가 정황을 확인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