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부산

    부산서 연인 살해 후 강원도로 도주한 30대 구속 기소

    부산 사상구 한 모텔서 말다툼 끝 여자친구 목졸라 살해한 혐의

    부산지방검찰청 서부지청. 강민정 기자부산지방검찰청 서부지청. 강민정 기자
    부산의 한 모텔에서 여자친구를 살해한 뒤 도주한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이 재판에 넘겨졌다.
     
    부산지검 서부지청은 살인 혐의로 A(30대·남)씨를 구속 기소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1일 오전 1시 30분쯤 부산 사상구 한 모텔에서 교제 중이던 B(40대·여)씨와 말다툼을 벌이다가 목을 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범행 직후 달아난 A씨는 다음 날 오후 강원도 한 모텔에서 음독을 시도해 의식을 잃은 상태로 발견됐다.
     
    부산지검 서부지청 관계자는 "범행 동기, 수법 등에 비추어 재범 위험성이 있다고 판단해 전자장치 부착명령도 함께 청구했다"며 "향후 죄에 상응하는 처벌이 이뤄질 수 있도록 공소 유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설명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