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LG전자, 사내망서 생성형 AI접속 차단…기업용 챗GPT 오픈

뉴스듣기


기업/산업

    LG전자, 사내망서 생성형 AI접속 차단…기업용 챗GPT 오픈

    뉴스듣기
    핵심요약

    국내외 기업도 보안 문제로 생성형 AI 사용 제한

    연합뉴스연합뉴스
    LG전자가 사내망을 이용한 생성형 AI(인공지능) 서비스 접속을 차단하고 업무 포탈에 기업용 챗GPT를 제공한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전날 임직원에 이메일을 보내 이달 말부터 △챗GPT △바드 △빙AI 등 생성형 AI서비스의 사이트 접속이 차단된다고 공지했다.
     
    대신 업무 포털에 제공하는 사내 챗봇서비스 '엘지니'에 기업용 챗GPT를 오픈해 대안을 제시했다. 사내 보안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생성형 AI로 인한 보안 문제는 업계에서 꾸준히 제기됐다. 
     
    앞서 삼성전자도 이달 DX(디바이스경험) 부문 임직원에게 사내 컴퓨터를 통한 생성형 AI 사용을 일시 제한했다. 삼성전자는 이를 대신할 자체 AI 도구를 개발하고 있다.
     
    미국과 일본 등 해외 기업 일부도 보안 강화를 위해 사내 챗GPT 사용을 제한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