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대구 세 번째 벤처투자 펀드 결성…170억 규모 ABB신산업 투자

대구

    대구 세 번째 벤처투자 펀드 결성…170억 규모 ABB신산업 투자

    대구시 제공대구시 제공
    ABB산업 육성을 위한 세 번재 지역 벤처 투자펀드가 출범했다.

    대구시는 8일 시청 산격청사에서 한국벤처투자, DGB대구은행, 하이투자증권, 하이투자파트너스, 대구디지털혁신진흥원과 함께 대구 ABB산업 육성을 위한 '디지털 제조혁신 벤처펀드 조성·운용과 지역 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중소벤처기업부의 한국벤처투자 공모 사업에 대구시가 신청한 'DGB 디지털 제조혁신 펀드'가 선정됨에 따라 이뤄졌다.

    협약으로 창투사인 하이투자파트너스는 펀드 운용을 담당하고 DGB대구은행은 펀드자금 출자를 지원하며, 하이투자증권은 투자 받은 기업들의 주식상장(IPO), 인수합병(M&A) 등을 지원하게 된다.

    펀드 조성규모는 모두 170억원이다.

    출자금은 대구시 20억 원, 중소벤처기업부의 모태펀드에서 100억 원, 하이투자파트너스 10억 원, 기타 40억 원으로 구성된다.

    대구시 출자금은 2023년부터 매년 5억 원씩 4년 분납으로 이뤄지고 대구시가 출자한 20억 원의 200%인 40억 원은 대구 소재 ABB관련 중소·벤처기업에 투자될 예정이다.

    이번 펀드는 지난해 하반기 조성된 234억 규모의 'ABB성장펀드'와 지난 4월 출범한 120억원 규모의 'ABB벤처펀드'에 이은 세 번째다.

    이로써 대구에는 모두 524억 원 규모의 ABB산업 펀드가 운용돼 총 200억 원이 대구 소재 ABB관련 중소·벤처기업에 투자될 예정이며, 이 가운데 1차 조성된 ABB성장펀드 운용으로 현재까지 4개 지역 기업에 38억 원이 투자됐다.
     
    대구시는 2026년까지 모두 1천억 원 이상 규모의 ABB산업 펀드를 조성해 나가기로 하고 하반기에 1개 정도 신규펀드를 더 추가 조성할 계획이다.
     
    벤처 투자펀드의 확대로 지역 ABB 기업들의 자금조달 애로 해소와 지속적인 기업 성장, 역외 유망 ABB기업 유치에도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종화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지속적인 지역 투자 생태계 활성화를 통해 투자 받은 기업들이 세계적인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다가오는 미래 50년을 위한 ABB산업 중심의 지역경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