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韓 최초 자체 기획 내구 레이스' 인제 마스터즈 시리즈, 5월 6일 개막

스포츠일반

    '韓 최초 자체 기획 내구 레이스' 인제 마스터즈 시리즈, 5월 6일 개막


    가정의 달인 5월 모터스포츠 축제가 강원도 인제에서 펼쳐진다.

    ㈜인제스피디움은 18일 "오는 5월 6일, 7일 인제스피디움에서 '인제 마스터즈 시리즈' 개막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2시간 내구 레이스, 바이크 경주, 드리프트, 드레그 레이스 등 다양한 참여형 모터스포츠 이벤트가 열린다.

    '인제 마스터즈 시리즈'는 모터스포츠의 대중화를 위해 인제스피디움이 올해 새롭게 시작하는 종합 모터스포츠 축제다. 개막전을 시작으로 10월 말까지 총 4개 라운드로 진행된다.

    국내 최초로 자체 기획된 2시간 자동차 내구 레이스를 비롯해 자동차 클럽들의 랩 타임 경쟁, 드리프트 묘기와 직선 구간 경기인 드래그 레이스, 그리고 모터바이크 경기, RC카 대회 등 다양한 종목의 모터스포츠를 한 번에 볼 수 있다. 프로 레이서는 물론 아마추어도 참가가 가능하며 드리프트 택시, 오토 슬라럼(짐카나)과 카트 체험도 가능하다.
     
    내구 레이스는 경주차의 속도와 내구성을 동시에 경쟁하는 종목으로 정해진 주행 시간 동안 더 긴 거리를 주행한 경주차가 우승하는 경주다. 국내에서도 잘 알려진 르망 24시, 데이토나 24시 등이 대표적인 내구 레이스다.

    '인제 마스터즈 시리즈'에서 첫 선을 보이는 '인제 내구'는 2시간 동안 치러지는데 엔진 배기량에 따라 3가지 클래스와 프로토 타입 경주차까지 총 4개의 클래스로 구성된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 (KARA)의 공인을 받아 공신력을 인정받은 '인제 내구' 대회는 국제자동차연맹(FIA) 인터내셔널 라이선스 혹은 KARA 드라이버 라이선스와 인제스피디움 서킷 라이선스를 동시에 가지고 있으면 누구나 참가 신청을 할 수 있다. 인제 마스터즈 시리즈 참가 신청 페이지에서 오는 21일까지 접수한다.

    인제스피디움 이승우 대표는 이번 시리즈에 대해 "대중이 다양한 모터스포츠 종목을 보다 쉽게 접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면서 "대회 진입 장벽을 최대한 낮춰 모터스포츠 참여 활성화를 노리면서도 대회 참가자 외 일반인들도 즐길 수 있는 축제 형태의 이벤트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인제 내구' 대회에 대해 "국내에서 쉽게 접할 수 없던 내구 레이스 종목을 소개하는 기회이기에 2시간이라는 상대적으로 짧은 시간으로 시작하게 됐지만 앞으로 점차 경기 시간을 늘려가며, 해외 선수도 참가할 수 있는 해외 교류 경기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회 시작 전날인 5월 5일에는 어린이날 행사인 스피드 축제에 지역 군부대도 함께 해 다양한 군사 장비도 직접 볼 수 있다. 또한. 자동차 경주 서킷에서 질주하는 대규모 자전거 행렬을 만나 볼 수 있는 코리아 로드 그랑프리(KRGP)의 공식 훈련 주행도 예정돼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