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KB손보의 새로운 기어" 비예나 경계하는 대한항공 감독



배구

    "KB손보의 새로운 기어" 비예나 경계하는 대한항공 감독

    대한항공 토미 틸리카이넨 감독. 한국배구연맹대한항공 토미 틸리카이넨 감독. 한국배구연맹대한항공 토미 틸리카이넨 감독이 KB손해보험의 외국인 선수 비예나에 대한 경계심을 드러냈다.

    틸리카이넨 감독은 24일 경기도 의정부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2-2023시즌 도드람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KB손해보험과 원정 경기 전 인터뷰에서 "비예나가 합류하면서 KB손해보험이 강해졌다. 새로운 기어를 장착했다"고 평가했다. 비예나는 3라운드 중반 전임 외국인 선수 니콜라의 대체 선수로 KB손해보험에 합류했다.

    대한항공은 올 시즌 KB손해보험과 상대 전적에서 3전 전승으로 우세를 보였다. 틸리카이넨 감독은 앞선 세 차례 맞대결에 대해 "우리가 KB손해보험보다 공격적인 부분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다"고 떠올렸다.

    하지만 "새로운 선수가 왔기 때문에 오늘은 전혀 다른 경기가 될 것"이라고 긴장을 늦추지 않았다. KB손해보험의 외국인 선수 비예나와 맞대결은 이날이 처음이기 때문이다.

    비예나는 올 시즌 6경기에 출전해 152득점, 공격 성공률 53.94%를 기록 중이다. 최근 복귀한 국가대표 세터 황택의와 호흡을 맞춰가면서 KB손해보험의 주포로 맹활약하고 있다.

    KB손해보험 외국인 선수 비예나. 한국배구연맹KB손해보험 외국인 선수 비예나. 한국배구연맹비예나와 첫 맞대결을 앞둔 틸리카이넨 감독은 "비예나에 대한 맞춤형 전략은 당연히 있다. 하지만 비예나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에게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이어 "비예나와 우리 선수들 모두에게 색다른 경험을 하는 기분이 들 것 같다"고 덧붙였다.

    비예나로선 친정팀과의 첫 맞대결이기도 하다. 비예나는 2019-2020시즌부터 2020-2021시즌까지 두 시즌 동안 대한항공에서 활약했다. 2019-2020시즌 득점 1위(786점), 공격 성공률 1위(56.36%)로 활약, 베스트7 아포짓 스파이커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틸리카이넨 감독은 비예나가 처음이지만 대한항공에는 과거 호흡을 맞춰본 선수들이 여럿 있다. 틸리카이넨 감독은 "선수들에게 비예나에 대해 물어봤고 많은 이야기를 했다"면서 "전술적인 부분에 대한 선수들과 내 생각이 동일했다"고 설명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