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양양 헬기' 숨진 여성 2명은 승무원 지인…DNA로 최종 확인

뉴스듣기


영동

    '양양 헬기' 숨진 여성 2명은 승무원 지인…DNA로 최종 확인

    뉴스듣기
    핵심요약

    경찰, 탑승 경위와 승무원과의 관계 등 조사
    사고조사위, 현장에서 잔해물 수거해 이송

    지난 27일 헬기 추락사고 현장에서 신신을 수습하고 있는 구조대원들. 양양군 제공지난 27일 헬기 추락사고 현장에서 신신을 수습하고 있는 구조대원들. 양양군 제공
    강원 양양에서 산불 계도 비행 중이던 임차 헬기가 추락하면서 탑승자 5명 전원이 사망한 가운데, 숨진 여성 2명은 헬기 승무원의 지인이었던 것으로 최종 확인됐다.

    속초경찰서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DNA 긴급 감정을 의뢰한 결과 숨진 여성 2명은 경기도에 거주하는 A(50대)씨와 B(50대)씨로 최종 확인됐다고 1일 밝혔다. 이와 함께 사고 헬기에 탑승했던 기장 C(71)씨, 정비사 D(54)씨, 부정비사 E(25)씨의 시신에 대해서도 DNA 긴급 감정 결과 신원이 일치한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경찰은 사고 직후 헬기를 지자체에 임대한 민간 항공업체 관계자와 유가족 등으로 추정되는 인물 등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와 헬기가 이륙했던 계류장 폐쇄회로(CC)TV를 통해 파악한 내용을 등을 토대로 숨진 여성의 신원을 A씨와 B씨로 추정했다.  

    지난 27일 산불계도 방송을 하던 헬기가 추락한 사고 현장. 양양군 제공지난 27일 산불계도 방송을 하던 헬기가 추락한 사고 현장. 양양군 제공
    이들은 같은 날 사고로 숨진 정비사 D씨의 지인으로 확인됐으며, 사고 당일 D씨 차를 타고 계류장으로 이동한 것으로 파악됐다. 하지만 이들이 동창생인지 여부에 대해서는 확인된 바 없다고 경찰은 전했다.

    계류장 CCTV영상 등을 통해 5명이 탑승한 것을 확인한 경찰은 신원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숨진 여성들이 A씨와 B씨가 유력하다고 판단했다. 하지만 시신이 워낙 심하게 훼손됐고, 혹여라도 탑승자가 바뀌었을 경우도 고려해 DNA(유전자 정보) 긴급 감정을 의뢰했다.

    다행히 시신에서 혈액 채취가 가능해 이를 사망자들이 생전에 사용했던 물건에서 채취한 DNA 정보 및 유가족들의 DNA 정보와 대조한 결과 모두 일치한다는 결과가 나왔다. 당초 비행계획에는 기장 외 1명 등 2명이 탑승한다고 신고가 돼 있었지만, 현장에서 시신 5구가 발견되면서 나머지 인원들에 대한 신원파악이 다소 늦어졌다.

    사망자 5명의 신원이 모두 확인되면서 경찰은 기장과 정비사를 제외한 나머지 미신고 인원 3명의 탑승 경위와 함께 이들이 어떤 관계였는지에 대한 조사도 본격화할 것으로 보인다. 유가족들은 현재 양양장례문화원에 안치돼 있는 시신을 인계받아 장례 절차 등을 두고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운반되는 헬기 잔해. 연합뉴스운반되는 헬기 잔해. 연합뉴스
    앞서 지난 27일 오전 10시 50분쯤 양양군 현북면 어성전리 명주사 인근에 S-58T 기종 중형 임차 헬기가 추락했다. 사고 직후 소방당국은 당초 사고 현장에서 배터리 등에서 기체의 추가 폭발이 우려돼 탑승자들에 대한 접근이 어려웠지만, 화재를 진압한 이후 잿더미 속에서 모두 5구의 시신을 수습했다.

    추락한 헬기는 속초시와 양양군, 고성군이 산불예방과 초동진화 태세를 확립하기 위해 공동으로 임차한 헬기다. 사고 당일 오전 9시 30분쯤 속초에서 이륙해 산불예방 계도 비행을 하던 중 알 수 없는 이유로 갑자기 추락해 참변을 당했다.

    한편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는 이날 사고 현장에서 동체 등 잔해물을 수거해 김포공항 보관실로 옮겼다. 사고 현장에는 조사관 일부가 남아 미수거 잔해물이 있는지 살핀 뒤 원인 규명을 위한 정밀 조사에 들어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헬기 추락사고와 관련해 산불감시 CCTV와 인근 민가에 설치한 CCTV 등에 추락 당시 상황이 담긴 영상이 공개되면서 원인규명에도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