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농식품부, 화물연대 파업관련 사료업계 대비 당부

뉴스듣기


경제정책

    농식품부, 화물연대 파업관련 사료업계 대비 당부

    뉴스듣기
    핵심요약

    가용 차량 추가 확보 요청

    농식품부는 24일 한국사료협회 대회의실에서 김정욱 축산정책국장 주재로 사료 제조업체 간담회를 개최했다. 농식품부 제공농식품부는 24일 한국사료협회 대회의실에서 김정욱 축산정책국장 주재로 사료 제조업체 간담회를 개최했다. 농식품부 제공
    화물연대 파업과 관련해 농림축산식품부가 한국사료협회에 사료 공급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해줄 것을 당부했다.

    농식품부는 지난 24일 오후 한국사료협회 대회의실에서 김정욱 축산정책국장 주재로 사료 제조업체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농협사료, 카길애그리퓨리나, 팜스코, 제일사료, 팜스토리서울사료, 씨제이피드앤케어, 대한사료 등 사료 제조업체 7개 사의 임직원이 참석했다.

    간담회는 화물연대 파업에 따른 사료 공급 수송 대비, 사료 가격 인상 장기화 지속 등 사료 가격 안정을 위한 중장기 대책 협의 등 업계 소통 차원에서 마련됐다.

    이 자리서 농식품부는 화물연대 파업에 따른 사료 제조·수송 상황을 점검하고 사료 공급 차질을 방지하기 위해 가능한 안전재고 최대 확보, 가용 차량 추가 수배, 소비대차 및 대체 생산 등을 요청했다.

    또한 축산농가의 사료비 부담 경감과 물가안정을 위해 사료 가격 인하 등 사료업계의 역할을 주문했다.

    국제 곡물 도입가격이 지난 7월 고점 이후 떨어지고 있고 최근 환율도 하락하는 등 사료 가격 인하 요인이 발생했음에도 사료 가격은 지난 5~7월 인상 이후 여전히 고점을 유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참석자들은 사료 가격 안정을 위해서는 사료업체의 경영 부담이 완화돼야 하는 만큼 원료구매자금 확대 등 정부의 지원을 요청했다.

    김정욱 축산정책국장은 "원료구매자금 금리 0.5%p 인하와 의제매입세액공제한도 10%p 확대 등 정부도 노력하고 있는 만큼 업계에서도 사료비 절감을 위해 협조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화물연대 파업의 영향으로 양축농가가 불편하지 않도록 사료 공급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