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여 "민주당, 예산칼질로 대선불복…문 정부 대북 뇌물 사건"

뉴스듣기


국회/정당

    여 "민주당, 예산칼질로 대선불복…문 정부 대북 뇌물 사건"

    뉴스듣기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17일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예산심사 과정에서 "사실상 대선 불복"을 하고 있다며 "잃어버린 5년에 대해 조금의 책임감도 느끼지 않은 채 새 정부의 국정운영을 가로막고 있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비상대책위 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공약이나 정부 주요 과제 관련 예산 중 무려 1천억원 넘게 감액(됐거나) 감액 대상이 됐고, (민주당) 이재명 대표 관련 예산은 3조4천억원가량이나 증액이 추진 중"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청와대 개방활용관련 예산이 삭감됐고, (민주당이) 용산공원 예산과 대통령실 이전 관리 예산도 대부분 삭감을 주장하고 있다"며 "용산공원 관련 예산은 문재인 정부때도 편성됐던 것인데 참으로 어이가 없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당은 문재인 전 대통령이 지키지 못한 '탈(脫) 청와대' 공약을 윤 대통령이 이뤄낸 것이 아직도 못마땅하고 배 아픈 모양"이라며 "더는 몽니 부리지 말고 새 정부의 성공, 대한민국의 성공을 위해 협조해달라"고 민주당에 촉구했다.

    국민의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국민의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진석 비대위원장은 쌍방울 그룹의 대복 송금 의혹과 관련해 "문재인 전 대통령께 묻는다"며 전임 정부의 대북정책이 관련 의혹과 연결돼 있다고 주장했다. "문재인 정부의 대북 뇌물 사건으로 번져가는 스캔들"이라고도 했다.

    정 위원장은 구체적으로 △쌍방울의 7만 달러가 북한 김영철 통일선전부장에게 전달된 사실을 알고 있는지 △쌍방울과 아태평화교류협회가 김영철과 접촉한 사실을 알았는지 △쌍방울의 대북 송금액이 남북정상회담 개최의 대가로 사후 지급된 돈은 아닌지 △쌍방울이 북한에서 따낸 사업권은 무엇인지 등을 따져 문 전 대통령에게 물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