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맨시티 홀란, 9경기 연속 골…챔피언스리그에서 멀티골

뉴스듣기


해외축구

    맨시티 홀란, 9경기 연속 골…챔피언스리그에서 멀티골

    뉴스듣기
       맨체스터 시티 엘링 홀란. 연합뉴스맨체스터 시티 엘링 홀란. 연합뉴스
    엘링 홀란(22·맨체스터 시티)의 득점포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도 멈추지 않았다.
       
    홀란은 6일(한국 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코펜하겐(덴마크)과의 2022-2023 UCL 조별리그 G조 3차전 홈 경기에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팀의 5 대 0 승리를 이끌었다.

    조별리그 3연승을 챙긴 맨체스터 시티(승점9)는 조 선두를 이어갔다. 코펜하겐은 4위(1무2패, 승점1)에 그쳤다.
       
    홀란은 조별리그 3경기에서 모두 골을 터뜨렸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를 포함하면 9경기 연속골이다. 홀란은 대회 5골로 득점 1위를 달렸다.
       
    전반 7분, 홀란은 주앙 칸셀루가 오른쪽 측면에서 보낸 컷백을 페널티 박스 중앙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해 선제골을 신고했다. 이어 전반 32분 코너킥 상황에서 세르히오 고메스의 슛이 상대 골키퍼의 선방에 튕겨 나오자 세컨드 볼을 차 넣어 골망을 흔들었다.

    일찌감치 승기를 잡은 맨체스터 시티는 상대의 자책골 등에 힘입어 5골 차 완승으로 경기를 마쳤다.
       
    G조 도르트문트(독일)는 세비야(스페인)에 4 대 1로 이겼다. E조의 첼시(잉글랜드)는 AC 밀란(이탈리아)을 3 대 0으로 격파하며 조별리그 첫 승을 따냈다.

    H조 파리 생제르맹(프랑스)은 벤피카(포르투갈)와 1 대 1로 무승부를 거뒀고 F조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는 샤흐타르 도네츠크(우크라이나)를 2 대 1로 꺾고 조별리그 3연승을 질주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