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화 '정직한 후보2' 김진태 향해 "살려주세요"…왜?

뉴스듣기


강원

    영화 '정직한 후보2' 김진태 향해 "살려주세요"…왜?

    뉴스듣기
    핵심요약

    김진태 강원도지사 SNS "딱 제 얘기"
    영화 배급 담당자 "평점 테러 당하고 있어"

    김진태 강원도지사 SNS 캡처 김진태 강원도지사 SNS 캡처 
    최근 개봉한 영화 '정직한 후보2'가 김진태 강원도지사 '리스크'를 호소하고 나섰다.

    지난 26일 김진태 지사는 자신의 SNS에 "영화 '정직한 후보2' 시사회를 가졌다. 라미란 씨가 국회의원에 떨어지고 강원도지사가 돼서 겪는 스토린데 시간 가는 줄 몰랐다. 강원도청 올로케여서 실감났고요, 거짓말을 못한다는 설정까지 딱 제 얘기더라"는 글을 남겼다.

    이틀 뒤 김 지사 SNS에는 자신을 '정직한 후보2' 영화 배급 담당자라고 소개하며 김 지사 게시글 내용을 반박하고 피해를 호소하는 답글이 달렸다.

    김진태 강원도지사 SNS에 게시된 답글. 김진태 지사 SNS 캡처 김진태 강원도지사 SNS에 게시된 답글. 김진태 지사 SNS 캡처 
    "일단 강원도청 올로케도 아니구요. 이 트윗 덕분에 평점 테러 당하고 있어서 죽을 맛입니다. 전임 도지사님때 찍은 영화인데 왜 숟가락을 올리실까요. 살려주세요. 여러 사람들이 이 영화에 목숨 걸고 일했고 흥행 결과에 밥줄 걸린 사람들도 있습니다"

    김진태 지사 SNS에는 현재 김 지사의 발언에 대한 찬반이 이어지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