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검찰 '10억대 금품'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영장

뉴스듣기


법조

    검찰 '10억대 금품'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영장

    뉴스듣기

    사업 및 인사 청탁, 선거 비용 등 10억 수수 혐의
    이정근 "제기된 여러 의혹 사실과 달라" 주장

    이정근 전 더불어민주당 사무부총장. 연합뉴스이정근 전 더불어민주당 사무부총장. 연합뉴스
    검찰이 각종 이권사업과 인사 청탁 등 명목으로 10억여원을 받은 혐의를 받는 이정근 전 더불어민주당 사무부총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김영철 부장검사)는 27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알선수재) 및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이 전 사무부총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2019년 12월부터 올해 1월까지 공무원과 공공기관 임원 등에게 청탁해 정부지원금 배정, 마스크 사업 인허가, 공공기관 납품, 임직원 승진 등을 알선해 준다는 명목으로 사업가 박모씨로부터 총 9억5천만원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씨는 또 2020년 2~4월 역시 박씨에게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비용 명목으로 3억3천만원을 받은 혐의도 받는다. 검찰 관계자는 "정치자금과 알선수재 혐의 수수 금액 중 겹치는 부분이 있어 총 수수금액은 10억1천만원"이라고 설명했다.

    검찰은 앞서 지난 23일 이씨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 조사했다. 이씨는 검찰에 출석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분쟁 상대방과 민·형사 소송을 진행 중인데 한쪽의 일방적 주장만 보도돼 굉장히 답답했다"라며 "제기된 여러 의혹은 사실과 다르다"고 주장했다.

    이씨는 2016년과 2020년 총선, 올해 3·9 재보궐 선거에 서울 서초갑 국회의원 후보로 출마했지만 연달아 낙선했다. 2018년 지방선거 때도 서초구청장 후보로 출마했지만 당선되지 못했다. 2017년 대선 때 문재인 후보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부본부장, 올해 대선 때 이재명 후보 선대위 부본부장을 맡았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