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국회/정당

    국민의힘, 尹 비속어 파문 첫 보도한 MBC 상대 전면전[영상]

    연합뉴스연합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26일 윤석열 대통령 순방 중 비속어 발언을 처음 보도한 MBC를 겨냥해 "항의 방문과 경위 해명 요구 등 우리 당이 할 수 있는 여러 조치를 하겠다"며 "순방 보도에서 최초로 대통령의 비속어 프레임을 씌운 MBC는 사실관계 확인이라는 기본조차 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아베 전 일본 총리 장례식 참석차 일본으로 출국한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을 대신해 이날 회의를 주재한 주 원내대표는 "사실 왜곡·흠집내기식 보도 행태는 국익에 전혀 도움되지 않을 뿐 아니라 언론에 대한 국민 신뢰를 훼손한다"며 "논란되는 부분은 자막 같은 정보 없이 들을 때 단어가 매우 부정확하게 전달돼 전문가들도 어떤 말인지 확정하지 못하고 다른 쪽에서는 그 내용이 아니라는 이야기도 많이 나온다"고 주장했다.


    주 원내대표는 "최초 보도처럼 미국을 지칭했다면 한미 관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만큼 철저한 확인이 필요한데 그 과정을 생략하고 매우 자의적·자극적인 단어를 입혀 보도했다"며 "한미동맹을 해치고 국민 안전과 생명을 해할 보도를 무책임하게, 제대로 사실 확인조차 없이, 확인 전까지 보도 자제 요청이 있었음에도 왜곡해서 자막을 입혀 보도했다"고 말했다.

    이어 "MBC는 그렇지 않아도 서울시장 선거 과정에서 생태탕 보도, 경찰 사칭, 야당 대선 후보 부인 녹취록 방송 등 정치적 중립성과 취재윤리를 무시한 보도로 여론의 뭇매를 맞은 사례가 한두번이 아니다"라며 "대통령 해외 순방에서 여러 성과가 있었음에도 MBC의 보도로 많이 훼손되고 묻혔다"고도 주장했다.

    국민의힘 이종배 서울시의원, '허위보도' 의혹 MBC 고발. 연합뉴스국민의힘 이종배 서울시의원, '허위보도' 의혹 MBC 고발. 연합뉴스
    이날 회의에서는 미국산 쇠고기 "광우병 보도식 선동, 악마적 편집"이라며 수사의 필요성을 제기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김행 비대위원은 "이렇게 방송하도록 결정한 (MBC) 경영진의 결정 과정도 따져볼 수밖에 없다"며 "MBC에 대해 국정감사 중에 따져 물어야 할 사항이고, 동시에 이것을 수사의뢰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주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이 윤 대통령의 순방의 의미를 깎아내리고 있다며 "악의적이고 의도적인 폄훼"라고 비판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의 '48초 환담' 논란에 대해 주 원내대표는 "유엔총회에 무려 193개국 대표단이 참석한 가운데 미국이 정식 양자회담을 한 곳은 영국과 필리핀뿐이며, 약식회동한 국가도 우리나라와 일본, 프랑스뿐"이라며 "대통령 해외 순방 논란은 외교 참사가 아닌 정치 참사라고 규정할 수밖에 없다"고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