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은행권 이상 외화송금 72.2억 달러…대구은행 1천만 달러

뉴스듣기


대구

    은행권 이상 외화송금 72.2억 달러…대구은행 1천만 달러

    뉴스듣기
    금융감독원 제공금융감독원 제공
    은행권의 이상 외화 송금 규모가 10조 원을 넘어선 가운데 대구은행도 송금액이 14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금융감독원은 은행권에 대한 일제 점검을 한 결과, 우리은행과 신한은행 외에도 10개 시중·지방 은행에서도 수상한 외화 송금 사례가 파악됐다고 22일 밝혔다.

    송금 규모도 지난달 14일 발표했던 65억 4천만 달러보다 많이 늘어난 72억 2천만 달러(10조 1141억 원)로 확인됐다.

    은행별로 보면 신한은행이 23억 6천만 달러로 가장 많고 우리은행(16억 2천만 달러), 하나은행 (10억 8천만 달러), 국민은행(7억 5천만 달러) 등의 순이었다.

    대구은행은 1천만 달러로 지방은행 가운데 부산은행(6천만 달러)에 이어 두 번째로 많았다.

    금융감독원은 이상한 외화 송금 의심 사례가 확인된 12개 은행에 대한 검사를 다음 달까지 마무리할 예정이다.

    아울러 외국환업무 취급 등 관련 준수 사항을 제대로 이행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면 법률검토 등을 거쳐 엄중히 조치할 방침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