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승엽·박용택 등 출전, 'MLB 홈런더비X서울' 17일 개최

뉴스듣기


야구

    이승엽·박용택 등 출전, 'MLB 홈런더비X서울' 17일 개최

    뉴스듣기
    FTX MLB 홈런더비 X 서울 공식 포스터.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FTX MLB 홈런더비 X 서울 공식 포스터.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미국 메이저리그(MLB)와 KBO리그 출신 레전드들의 시원한 홈런 대결이 펼쳐진다.
     
    메이저리그가 주최하는 'FTX MLB 홈런더비 X 서울'이 17일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호텔 컬처파크에서 개최된다.

    'FTX MLB 홈런더비'는 MLB 글로벌 프로젝트로서 메이저리그를 대표하는 다저스, 시카고 컵스, 보스턴 레드삭스, 뉴욕 양키스 4개 팀이 참가해 다양한 선수 구성과 새로운 경기 방식으로 볼거리를 제공한다. 지난 7월 9일 영국 런던 크리스탈 팰리스 파크에서 첫 이벤트를 마쳤다.

    한국에서 열리는 두 번째 행사에는 이승엽, 박용택, 정근우, 김태균이 KBO 리그 레전드로 나선다. 이에 맞서 메이저리그 레전드로는 자니 곰스, 조반니 소토, 아드리안 곤잘레스, 닉 스위셔가 출전한다.
     
    다저스에서 류현진과 함께 뛰었던 아드리안 곤잘레스는 "언젠가 꼭 한번 가보고 싶었던 한국에 가게 되어서 큰 기대를 하고 있다"면서 "서울이란 도시와 그 문화를 보게 되고 한국의 팬들과 만나게 되는 자체에 대한 기대가 매우 크다"고 전했다.
     
    이번 대회에는 한국 유소년 야구 발전을 위한 사회 공헌 프로그램도 마련돼 있다. 대회의 스폰서인 FTX 측은 이번 "선수당 25번의 타격 기회 중 2배의 점수를 얻을 수 있는 5번의 기회 중에 나온 홈런 1개당 70만원을 적립해 한국리틀야구연맹에 기부할 것"이라고 밝혔다.
     
    야구장이 아닌 특별히 제작된 경기장에서 진행되는 'FTX MLB 홈런더비 X'는 각 경기마다 공격 팀과 수비 팀 모두 점수를 낼 수 있으며, 타자에게는 25번의 타격 기회가 주어진다. 타자들은 홈런을 목표로 스윙을 하게 되며, 수비 팀의 두 명의 선수들이 외야를 지키게 된다.
     
    홈런은 공격 팀에게 1점, 수비수의 캐치는 수비 팀에게 1점이 주어진다. 이외에도 추가 점수를 얻을 수 있는 다양한 요소들이 경기에 포함돼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홈런더비X 경기와 함께 관람객들이 야구를 체험할 수 있는 배팅존, 투구존 등이 설치된다. MLB 구장 음식에서 영감을 받은 음식을 접할 수 있는 푸드코트, 그리고 각종 카니발 게임 등 MLB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여러 공간이 구성될 예정이다.
     
    경기 이후 현장에서는 싸이, 크러쉬, 헤이즈가 공연하는 K-POP 페스티벌이 진행된다. 현장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야구를 통한 다양한 즐거움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