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르포]"풍성한 한가위" 연휴 첫날 부산 전통시장·주요 관문 인산인해

뉴스듣기


부산

    [르포]"풍성한 한가위" 연휴 첫날 부산 전통시장·주요 관문 인산인해

    뉴스듣기

    부전시장 막바지 음식 장만 손님…떡집 앞 긴 줄 늘어서
    부산역 등 주요 관문엔 양손 가득 선물 든 승객 몰려
    부산·경남권 고속도로 종일 정체…오후 7~8시쯤 해소 전망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 부전시장 내부가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 부전시장 내부가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지역 전통시장에는 막바지 명절 음식을 준비하려는 시민이 몰려 인산인해를 이뤘고, 부산역 등 주요 관문도 귀성길 인파가 몰렸다.
     
    이날 오후 부산 최대 규모 전통시장인 부전시장은 두 손 가득 장바구니와 과일 상자 등을 든 시민들로 발 디딜 틈 없었다.
     
    특히 추석이 하루 앞으로 다가오면서 전이나 송편을 사려는 사람들로 가게 앞에 긴 줄이 만들어졌다.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 부전시장 내부가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 부전시장 내부가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
    떡집 주인은 산처럼 쌓여있는 하얀 송편을 인심 좋게 가득 담아 건넸고, 손님은 명절을 잘 보내라는 따뜻한 인사로 화답했다.
     
    떡집 앞에 줄을 선 김정미(60·여)씨는 "추석에 쓸 다른 음식들은 다 준비했고 마지막으로 햅쌀과 송편을 사러왔다"며 "친척들이 많이 모이지는 않겠지만, 우리 식구끼리 오랜만에 다 함께 모여서 맛있는 걸 먹으면 명절 분위기도 나고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장바구니를 양손 가득 든 백차흠(68·남)씨는 "오늘 저녁에 아이들이랑 다 같이 모여서 먹고, 내일 산소에도 가져갈 음식을 샀다"며 "코로나 이후로 정말 오랜만에 누님들도 찾아뵐 생각인데 너무 반가울 것 같다"며 설렘을 숨기지 않았다.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 부전시장 내부가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 부전시장 내부가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
    비슷한 시각 부산역에도 명절을 맞아 가족들을 만나러 길을 떠나는 사람들이 몰려들어 추석 연휴가 시작됐음을 실감케 했다.
     
    두 손에 커다란 짐과 가족들을 위한 선물을 가득 들고 발걸음을 옮기는 시민들의 표정은 여느 때보다 밝아 보였다.
     
    손에 음식 보자기를 꼭 쥔 채 기차를 기다리던 노부부는 돋보기를 끼고 기차표를 꼼꼼히 확인했다.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역 내부가 귀성길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역 내부가 귀성길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
    서울 아들 집으로 역귀성하는 민명숙(66·여)씨는 "자녀들이 어린 손녀들을 챙겨 부산에 내려오는 것보다 우리가 가는 게 훨씬 편하다"며 "손녀들 볼 생각에 너무 기분이 좋고, 연휴 동안 맛있는 거 많이 해먹이려고 고기와 탕국 재료를 미리 준비했다"고 말했다.
     
    김용금(56·여)씨도 "2년 만에 가는 친정이라 너무 설레고 좋다"며 "혼자 계시는 아버지께 하나라도 더 가져다드리고 싶어서 자꾸 더 챙기다 보니 짐이 엄청 늘었다"고 활짝 웃었다.
     
    이 밖에 부산종합버스터미널과 김해공항 등 부산 주요 관문은 귀성길에 나선 사람들로 북적였다.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역 내부가 귀성길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추석 연휴 첫날인 9일 부산역 내부가 귀성길 인파로 붐비고 있다. 정혜린 수습기자
    연휴 첫날 부산·경남권 고속도로는 차량이 몰려 종일 지·정체를 빚고 있다.
     
    이날 오후 5시 기준 남해고속도로 창원분기점에서 칠원분기점까지 양방향 20km 구간이 정체를 빚고 있고, 순천 방향 사천나들목 인근도 혼잡한 상태다.
     
    한국도로공사 부산경남본부는 이날 정체는 오후 7~8시쯤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고속도로 소통 상황을 수시로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