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재명 조폭 연루설' 제기 장영하 변호사 불기소 처분

뉴스듣기


사건/사고

    '이재명 조폭 연루설' 제기 장영하 변호사 불기소 처분

    뉴스듣기
    장영하 변호사. 윤창원 기자장영하 변호사. 윤창원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조폭 연루설'을 제기했다가 고발당한 장영하 변호사에게 무혐의 처분이 내려졌다.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2부(이상현 부장검사)는 장 변호사의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혐의 사건을 불기소 처분했다고 8일 밝혔다.

    장 변호사는 지난해 10월 기자회견을 열고 이 대표의 조폭 연루 의혹을 제기했다. 국제마피아파 측근에게 사업상 특혜를 주는 조건으로 행동대장인 박철민씨가 수차례에 걸쳐 이 대표에게 20억원 가까이 돈을 전달했다는 주장이었다.

    당시 장 변호사는 박씨의 법률 대리를 맡고 있었다. 장 변호사는 박씨가 제공한 사실확인서와 현금다발 사진을 근거로 "이재명이 국제마피아파 조폭과 깊은 인연을 맺고 있다" 등 취지로 발언했다.

    하지만 장 변호사가 제시한 사진은 박씨가 2018년 11월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사업 홍보글과 함께 올렸던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민주당은 허위사실공표 등 혐의로 장 변호사와 박씨를 고발했다. 장 변호사와 달리 수원지검은 이날 박씨에게 혐의가 있다고 보고 재판에 넘겼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