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2023년 정부예산안에 전북 몫 8조3085억원

뉴스듣기


전북

    2023년 정부예산안에 전북 몫 8조3085억원

    뉴스듣기

    올해 정부안보다 약 2800억원 늘어
    지능형 농기계 실증단지, 캠퍼스 혁신파크 등 반영

    전북도청 전경. 전북도 제공전북도청 전경. 전북도 제공
    30일 정부 국무회의를 통과한 2023년도 정부예산안에 전북 몫으로 8조3085억원이 반영됐다.

    올해 정부예산안 반영액보다 2800억원가량 증가한 규모다.

    신규 사업은 2611억원, 계속 사업은 8조474억원이다.

    지능형 농기계 실증단지와 군산항 제2준설토 투기장, 수소저장용기 시험인증 플랫폼, 캠퍼스 혁신파크, 전주 탄소소재 국가산업단지, 지역특화 임대형 스마트팜, 새만금 신항만 등에 예산이 반영됐다.

    다만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과 새만금 환경생태용지 2-1단계 조성, 농축산용 미생물산업 공유인프라 구축, 동물용의약품 시제품 생산지원 플랫폼 구축 등의 사업은 정부예산안에서 빠졌다.

    전북도는 국회 심의 단계에서 예산을 대폭 증액해 사상 처음으로 국가예산 9조원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전북도 관계자는 "새만금 지역간 연결도로와 그린수소 생산클러스터 구축 등의 현안 사업이 최종 국가예산안에 담길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