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30대 친모 2살 아들 살해한 뒤 극단적 선택

뉴스듣기


대구

    30대 친모 2살 아들 살해한 뒤 극단적 선택

    뉴스듣기

    30대 친모가 2살 아들을 살해한 뒤 자신도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

    24일 대구 달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후 9시 15분쯤 달서구의 한 아파트에서 A(32)씨가 B(2)군을 살해한 뒤 자신도 아파트 아래로 몸을 던졌다.

    경찰은 A씨가 가정 불화나 생활고를 겪지는 않은 것으로 파악했다. B군이 질환을 앓았다고 전해지지만 경찰은 정확한 진단을 받은 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의 범행 동기를 알아내기 위해 유족과 주변인을 조사하고 있다.

    다만 A씨가 사망한 관계로 향후 사건은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될 예정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으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