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삼성전자 소액주주 600만명 육박…상반기 85만명 넘게 늘어

뉴스듣기


기업/산업

    삼성전자 소액주주 600만명 육박…상반기 85만명 넘게 늘어

    뉴스듣기
    핵심요약

    올해 들어 삼성전자 주가는 연초 7만원대에서 지난달 5만원대까지 하락했으나 개인 투자자들은 상반기에만 삼성전자 주식을 15조원 이상 순매수했다.

    연합뉴스연합뉴스
    삼성전자 소액주주가 올해 상반기에 85만명 이상 늘며 600만명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삼성전자가 제출한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6월 말 기준 삼성전자의 소액주주(지분율 1% 이하) 수는 592만2693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말 506만6351명에 비해 85만6342명 증가한 수치다.

    올해 들어 삼성전자 주가는 연초 7만원대에서 지난달 5만원대까지 하락했으나 개인 투자자들은 상반기에만 삼성전자 주식을 15조원 이상 순매수했다.

    삼성전자 직원 수는 11만7904명으로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이는 작년 말(11만3485명)보다 4천명 이상 증가한 것이다. 삼성전자는 그동안 수시 채용과 상반기 공채를 통해 직원을 늘려왔다.

    삼성전자의 부문별 매출 비중을 보면 TV 등 DX부문 59.7%, D램 및 낸드 플래시 등 DS부문 35.7%, 스마트폰용 OLED 패널 등 SDC(디스플레이) 부문 10.1%, 하만 3.6%, 기타 (부문간 내부거래 제거 등) -9.1% 등이다.

    주요 매출처로는 애플, 도이치텔레콤, 퀄컴, 슈프림 일렉트로닉스, 버라이즌이었으며 이들 5개사가 전체 매출액의 약 15%를 차지했다.

    상반기 연구개발 비용은 12조1779억원으로 집계됐다. 전체 매출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은 7.9%로 작년(8.1%)보다 소폭 하락했다.

    상반기 임원 보수를 살펴보면 DX부문장인 한종희 부회장은 20억7200만원을 받았다. 급여 6억2600만원, 상여 14억1500만원, 기타 근로소득(복리후생) 3100만원 등이다.

    DS부문장인 경계현 사장은 9억9천만원을 수령했다.

    삼성전자 대표이사를 지냈던 김기남 종합기술원장(회장)은 32억6400만원, 김현석 고문은 20억7800만원, 고동진 고문은 26억1200만원을 각각 받았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