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발암물질 검출 스타벅스 여행용 가방 전량 자발적 리콜

뉴스듣기


기업/산업

    발암물질 검출 스타벅스 여행용 가방 전량 자발적 리콜

    뉴스듣기
    핵심요약

    폼알데히드 검출된 여행용 가방 전량에 대해 11일부터 자발적 리콜
    스타벅스 리콜 접수 홈페이지나 고객상담실, 이메일, 스타벅스앱 등에서 리콜

    황진환 기자황진환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국표원)과 한국소비자원은 발암물질인 폼알데히드가 검출된 여행용 가방 전량에 대해 스타벅스가 자발적 리콜을 11일부터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국표원과 소비자원은 이날 스타벅스 고객 증정용 여행용 가방에 대한 조사분석을 실시한 결과 폼알데히드 검출을 확인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폼알데히드 검출량은 외피는 킬로그램 당 20.0~681.0밀리그램, 내피는 킬로그램 당 26.0~212.8밀리그램, 종이보강재는 킬로그램 당 71.6~641밀리그램이었다.

    폼알데히드가 검출된 가방. 스타벅스코리아 제공폼알데히드가 검출된 가방. 스타벅스코리아 제공
    이에 따라 지난달 22일부터 자체적으로 해당 제품을 회수했던 스타벅스는 공식적인 자발적 리콜을 실시하고, 리콜 실적을 정부에 보고하기로 했다.

    국표원과 소비자원은 해당 제품을 보유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스타벅스 리콜 접수 홈페이지(www.starbucks.co.kr)나 고객상담실(1522-3232), 이메일(cs@starbucks.co.kr), 스타벅스앱 등을 통해 리콜을 받으라고 당부했다.

    앞서 스타벅스는 지난 5월에 이미 폼알데히드 검출을 확인하고도 언론보도 등을 통해 문제가 제기되자 지난달 뒤늦게 사과문과 보상 대책을 발표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